seoul korea010-9938-930?nix207@naver.com12-24

LEGO – HOUSE – LIFE

2017-8-13 내가 힐링하는 방법은 집돌이로 있는 것

2017-8-13 내가 힐링하는 방법은 집돌이로 있는 것

내가 나를 치료하는 방법은.. 안식처에서 시간을 보내는 것이다.. 정리가 안되어 있고. 먼지도 털수 없을 정도로 . 많고 잡다한 아이템이 정신없는 이곳에서… 멍하니 자리를 옮겨다니며. 시간을 보내는 것이다.. 커피를 한잔 뽑고… 레고도 만들어보고. 책도 보고. 음악도 듣고. 영화도 보고…침대에 누워서 잠도 자고.. 냉장고에 있는 과일도 꺼내 먹고..   지독한 카페인 중독과 함께.. 빈티지란 단어로 포장한 이 더러운 곳이 참 좋다.    

2017-8-05 요즘

2017-8-05 요즘

나를 기록하는 취미도 계속하다보면. 일같이 느껴질때가 있습니다.. 한달에 한번정도는 셀카를 꼭 찍어서 올려보고자 하는데.. 이것도 참 힘이 드네요.. 요즘 너무 피곤합니다. 부모님 병원도 다녀야하고. 일도 잘 안풀리고 회사 가정… 모든게 사람을 고달프게 합니다. 하지만 이러니 저러니 잘 굴러가는것도 보면 참 신기합니다. 사람은 변합니다.. 세상도 변하고.. 변하는것을 인정하고. 가지고 있는걸 잃어버리지 않기 위해. 꾹 잡고 있는것도 바보같은 행동입니다. 버리면.. 비게 되고. 그러다보면 다른것으로 채워지겠죠. 하지만 가족의 건강은 그런게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대체할수 없지요.. 어머님이 몇일전에 수술하셔서 아직도 병원에 계십니다. 퇴원하고.. 또다른 아픔이…

2017-8-05-레고방 책상 이동

2017-8-05-레고방 책상 이동

기존 책상을 저런식으로 가운데요 설치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바로 스피커를 위한 배치였습니다.. 뒷쪽 공간과 앞쪽을 열어줘서 음악의 질을 올려보고 싶은 욕심이었습니다. 문제는 거실에서 레고방에 들어가서.. 저 책상으로 갈려면. 바닥을 기어야 했습니다. 책상 밑으로 기어 들어가야 하는데.. 이게 한두번은 가능한데.. 퇴근하고.. 집에와서 휴식을 취해야 하는데. 힘들게 컴퓨터하러 기억 들어가고. 다시 기어서 나와야 하는 상황을 견디지 못했던거 같습니다. 집에 컴퓨터가 7대 있습니다.. 제일 좋은 컴퓨터를 기어들어가서 해야하는 곤욕을 치루기 싫어서.. 일주일동안 구동도 못한 안타까운 사연을 파괴하기 위해서 오늘 책상 위치를 다시금 바꿔봤습니다. 제일…

어두운 이미지. 그러나 이런 인테리어가 참 좋다.

어두운 이미지. 그러나 이런 인테리어가 참 좋다.

예전에 벽지를 고를려고 인테리어 가게를 갔을때… 주인 아주머니께서.. 내가 검정색으로 해달라는걸 반대하시면서 이런 이야기를 했다… 복 떠나가요.. 우울하고… 어두워서 추천하지는 않아요 라는 말… 맞다.. 우울하긴 하겠지..   하지만. 내가 만약에 다른집으로 이사를 간다면. 정말 이번에는 검정색 벽지를 해보고 싶은 욕심이 든다. 검정세상에 노랑색 아이템의 제품들이 같이 있다면.. 노랑색이 얼마나 이뻐 보일까… 검정색 벽지와.. 갈색빛 원목 바닥을 깔아놓으면.. 30년대인지 2000년대인지. 모를 그런 평온한 안식처가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 빛이 있으면 어둠도 있는 법.. 어두운 집에 밝은 빛이 들어오고. 그 빛이. 그…

잡념이 생기지 않을듯한 미니멀하우스.

잡념이 생기지 않을듯한 미니멀하우스.

집에 집착을 하는 내가 볼때.. 이런 방식도 참 마음에 든다.. 나는 집에 있는 시간이 많기에. 꾸역꾸역 취미생활을 복잡하게 담아놨다면 집이 아닌. 세상을 원해서.. 여행을 주로 다니는 분들에게는 최소한의 미니멀한 이런 공간이 더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 자고 일어나고 움직이고 씻고… 잡념이 들어오지 않고.. 잡념이 나가지 않는 그런 심플한 하우스..  

2017-7-27 보물에 대한 집착. 있는것에 대한 욕심.

2017-7-27 보물에 대한 집착. 있는것에 대한 욕심.

집에 이것저것 많이 있습니다. 누군가 나에게 이런 질문을 던진다면. 혹시 저 많은 전자제품 레고.. 사진기 들이. 사는데 정말 필요하나요? 아니요. 필요없어요.. 라고 대답할 겁니다. 그럼 왜 저런거에 집착하고 저런 모든 것들을 쌓아놓고 사냐고 물어본다면.. 사회생활을 하면서. 인생을 살면서… 하루하루를 견디고 미래를 기다리면서.. 저 욕심덩어리 물건이… 기분좋게 해준다는거.. 그거 하나뿐입니다. 기분 나쁠때 저거 보고. 풀고 기분 좋을때 저런것들때문에 더 좋고.. 뭔가 부족할때 저런 풍부함에 부족함의 열등감을 덜어내는 변명. 그 변명을 위한 것이라구요.. 그래서 저는 정신이 건강하지 않습니다..  

2017-7-27 풀셋팅 하는날.

2017-7-27 풀셋팅 하는날.

  우울할수록 기운을 찾아야 하는게 아닐까요 요즘에 운동도 다시금 시작했고.. 뭔가 새로워질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1년에 옷 한벌도 안사고.. . 여자도 안만나고. 그냥 집안에서 노는것만 전부라고 생각했는데…. 어머님이 아프셔서 또 수술한다는 소식을 듣고…. 뭔가 달라져야 한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멀쩡한놈이 왜 회사 집 회사 집. 재미없게 노냐고 너도 여자만나서 결혼하고 애낳고 해야하는거 아니냐는 말.. 나중에 아버지 어머님 돌아가시고 너 혼자 남아서 뭘 할려고 하냐는 말.. 그 말. 머리속에서 지워지지 않습니다.. 외로움이란건.. 가족이 있기에 잃지 않았던 것이지. 가족이 없다는 외로움은 뒤늦게 쇠망망이 치듯…

2017-7-18 공간의 행복…[a7m2+35.8]

2017-7-18 공간의 행복…[a7m2+35.8]

내가 이사를 오고… 가장 신경쓴건 침대였다. 하루를 마무리하고 하루를 시작하는 이 공간에서.. 내몸뚱이 하나 보호해줄 그런 소중한 가구인데.. 아무거나 살수 있으랴. 좋은 메트리스와.. 라텍스의 혼합은 좋은 숙면을 가져다 주긴 개뿔.. 내몸은 그런거 모른다.. 좋은 침대에서 자면 더 잠을 못자고. 좋은 화장품을 바르면 얼굴이 뒤집어 지고 좋은 옷을 입으면… 몇일 지나 꼭 찢어진다.. 그렇다고 방바닥에서 프리하게 살기에는 멘탈이 강하지 못하다.. 남들이 좋다고하는 것에.. 마음이 가는걸 보면.. 나도 그렇게 무거운 사람은 아닌거 같다.

뉴욕의 빈티지 하우스..

뉴욕의 빈티지 하우스..

목재만 보면 왜이리 힐링이 되는지 모르겠습니다.. 마감을 어떤 방식으로 하는지/ 색감을 어떤 방식으로 하는지. 나무의 종류에 따라서. 고급스럽고. 또는 빈티지스럽고.. 잘못하면 난잡할 정도로. 다양한 목재가 좋습니다.. 목재와 초록의 식물등.. 그리고 어울리지 않지만. 최첨단 전자제품과 커피… 그리고 공간… 가지고 싶습니다. 그리고 만들고 싶습니다.

“Without Love” “Wild Is The Wind” – Bon Jovi

“Without Love”  “Wild Is The Wind” – Bon Jovi

“Without Love” She wasn’t young, but still a child There still was innocence In painted smiles She called to me as I passed her by Lady of the night looked in my eyes She said: I been through some changes But one thing always stays the same[Chorus:] Without love, there’s nothing without love Nothing else can get through the night Nothing else feels right without loveI saw a man down on lonely street A broken man who looked like m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