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GO – review – 10246 : Detective’s Office / 탐정 사무소 (2)

찻번째 봉지는 1층을 꾸며주는 브릭으로. 두개의 피규어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놀이판에 타일브릭으로 바닥을 표현하고 이번 건물의 구조를 나타내주는 기초 작업이기에.
조금 관심을 가지고 만들어 봤습니다..

DSC01820

DSC01821

DSC01825

DSC01827

DSC01828

DSC01830

DSC01831

DSC01833

DSC01834

DSC01835

DSC01837

DSC01838

DSC01839

DSC01840

DSC01843

DSC01844

DSC01846

DSC01848

DSC01849

DSC01850

DSC01851

DSC01852

DSC01853

DSC01854

DSC01856

DSC01857

DSC01858

DSC01859

DSC01860

DSC01861

DSC01862

DSC01863

DSC01864
펫샵같은 분리형 두 건물이 아니라. 한 바탕위에 두개의 건물과 톨로가 다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내부의 공간은 조금 좁아보이기도. 또는 갑갑한 느낌을 가질수도 있습니다.

1층은 당구장과 이발소?? 미용실 건물로.. 처음으로 사용된 거울 브릭이 등장합니다.
레고가 요즘들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습니다.
모듈러 건물이지만.. 테크닉 브릭을 통한 제한된 공간속에서 최대한 표현을 하도록 꾸며져 있습니다.
나중에 꼭대기?? 옥상 작업을 할때 테크닉 브릭이 등장합니다..
모듈러 건물의 피규어는 올드합니다.. 표정이 오래전 레고의 기본 스마일 표정이기 때문이죠
그러다 보니 신제품이라고 해도 느낌은 클래식합니다.

DSC01865 DSC01867 DSC01868 DSC01869 DSC01870 DSC01871 DSC01872 DSC01873 DSC01874 DSC01875 DSC01876 DSC01877 DSC01878 DSC01879 DSC01880 DSC01881 DSC01882 DSC01883 DSC01885

 

2층은 본 제품 네이밍 그대로 탐정사무소가 등장합니다.
사무소 오른쪽에는 귀여운 화장실까지 존재합니다
난간표현이나 아기자기함이 도를 넘어 기발하기 까지 합니다.
건물 하나로 표현할수 있는 모든것들을 보여주는거 같습니다.

이 제품 속에는 이발소 당구장 탐정사무소 화장실 옥탑방 같은 여러공간이 존재합니다.

DSC01887 DSC01889 DSC01890 DSC01891 DSC01892 DSC01893 DSC01894 DSC01895 DSC01896 DSC01897 DSC01898 DSC01899 DSC01900 DSC01901 DSC01902 DSC01903 DSC01904 DSC01906 DSC01908

 

3층은 옥상겸 옥탑방이 있습니다.
매 건물마다 위로 올라갈수 있는 계단과 문들이 적당한 위치에 배치되어있습니다
꼭 새벽에 레고 피규어들이 진짜 이 레고 건물을 돌아다닐꺼 같습니다.
그정도로 알차고 균형있게 꾸며져 있습니다.
장난감을 넘어. 모듈러를 소장하는 저에게는 큰 작품으로 받아지는걸 보니..
이 제품을 디자인한 제이미라는 디자이너는 저에게 정말 소중한 인물인가 봅니다.

DSC01909 DSC01910 DSC01914 DSC01915 DSC01916 DSC01917 DSC01919 DSC01920 DSC01922 DSC01924 DSC01927 DSC01929 DSC01931 DSC01933 DSC01934 DSC01936 DSC01939 DSC01940 DSC01941 DSC01942 DSC01944 DSC01945 DSC01947 DSC01949 DSC01951

 

이번 제품을 만들면서 느낀점 하나는
내부가 생각보다 더 알차고 디테일 합니다.
외부의 규모를 줄이면서 내부를 키웠다는건.
장식의 효과보다는 놀이의 원초적 재미를 위함이 아닐까 하네요.
심플을 넘어서 너무 디테일합니다.

아직도 저에게는 최고의 모듈러는 10185 그린그로서 제품이지만.
오늘 만들어본 이 제품도 정말 괜찮았고 좋았습니다.
신형브릭과 지루하지 않는 복잡한 조립방식. 그러고 보니 반복잡업도 별로 없네요.

 

DSC01952 DSC01954 DSC01955 DSC01956 DSC01957 DSC01959 DSC01960 DSC01961 DSC01962 DSC01963 DSC01967 DSC01969 DSC01971 DSC01975 DSC01979 DSC01981 DSC01983 DSC01984 DSC01986 DSC01989 DSC01991 DSC01993 DSC01994

 

내년에 나올 또다른 모듈러를 기다리며. 집에 있는 레고 사진도 올려봅니다
오랫만에 만들어본 레고 리뷰를 마치겠습니다.

escort mersin -

slotbar

-
süperbetin
-

benjabet